•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  • 편집부 | 2020.02.13

     

      강릉시(시장 김한근)는,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주민불안 해소와 발길이 뜸해진 전통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대대적인 방역활동을 실시한다.

     

      방역대상은 전통시장 뿐만 아니라 터미널, 강릉역 등 다중이용시설로,
      - 강릉시 자율방재단(단장 임종호)는 강릉시 터미널과 강릉역,  - 주문진 자생단체 50여명은 주문진 전통시장 3개소, 주문진터미널
      - 중앙 ․ 성남 ․ 서부 ․ 동부시장은 상인회와 중앙동, 옥천동 자생단체가 공동으로 방역을 실시한다.

     

      아울러, 관광객 및 시민들이 전통시장을 안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특별방역활동의 내용을 담은 홍보 현수막도 각 전통시장과 다중이용시설에 게첨할 계획이다.

     

      강릉시 경제환경국장 최윤순은 “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강릉시 지역경제의 근간인 전통시장과 소상공인이 위축되어 흔들이고 있다. 시에서는 강릉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신종코로나로부터 안전하고 걱정없는 전통시장이 될 수 있도록 민간단체와 힘을 합쳐 방역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”이라고 밝혔다.

     

    박인열 기자

    수정 답변 삭제 목록
    1,890개(1/189페이지)
    정치
   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
    다음 글쓰기새로고침